공연예술을 위한 더 나은 프로덕션 매니지먼트와 진정한 테크니컬 서비스,

스탭서울 STAFFSEOUL

프로덕션 매니지먼트 전문 설립 22년차 법인

공연예술 분야의 다방면 경험과 체계적인 기술 운영

스탭서울은 2000년 3월 예술의전당 내 작은 사무실에서 구성연출가와 제작·기술·무대·음향 감독들이 모여 시작하였습니다. 전문 지식과 현장 경험을 토대로 좀 더 나은 프로덕션 매니지먼트를 제공해보자는 것이 그 시작입니다. 2002년 주식회사로 전환하였으며, 설립 때부터 지금까지 공연예술계에 체계화된 제작 및 운영 시스템을 구축하고자 노력해오고 있습니다.

스탭서울은 전문 지식과 현장 경험, 그리고 축적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공연장 운영, 상설 공연, 자체 축제 기획 등 다양한 매니지먼트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스탭서울의 목적은 간단합니다. 프리랜서로 흩어져 있는 무대 스탭들이 뭉쳐 함께 작업하고 효율적으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만들고자 하는 것입니다. 스탭서울은 연극·무용·국악·클래식 등 다양한 공연예술 장르에서 공연의 구성연출 및 제작 프로덕션 매니지먼트, 무대·조명·음향 등 스탭 기술 지원, 축제 기획 및 운영, 공연장 설계 컨설팅 등의 업무를 진행합니다.

스탭서울은 더 나은 프로덕션 매니지먼트와 진정한 테크니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때로는 쉬고, 때로는 떠나더라도 우리는 필요할 때 똘똘 뭉쳐 내면의 열정을 집중시킵니다. 이것이 더 나은 공연 제작 시스템을 만들어갈 수 있는 우리의 저력입니다. 또한, 누구나 널리 사용할 수 있도록 스탭서울이 만든 자료들을 온라인에서 공개하고 있습니다. 정보의 공유를 통해 우리가 더불어 발전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합니다.

Specializing in Production Management
Corporate Body Founded 22 Years ago

Multifaceted Experience in the Performing Arts Field
And Systematic Technical Operation

Staffseoul was founded in March 2000. At that time, directors in charge of planning, production, technology, stage and sound got together in a small office at Seoul Arts Center. They started the business in order to ensure better production management based on their professional knowledge and on-site experience. By 2002, Staffseoul grew into a limited-liability company. Since its founding, the company has focused on establishing a production and operation system optimized for the performing arts scene.

Using its professional knowledge, on-site experience and human resources, Staffseoul carries out diverse management projects including theater venue management, permanent performances and internal festival planning. The company has a simple goal of making a system gathering together stage staff members who are scattered as freelancers. This is help them share their information efficiently. Examples of Staffseoul’s tasks are as follows: 1. directing and production management in different genres of the performing arts (e.g. theater, dance, traditional Korean music and classical music), 2. technical support for those working on the stage, lighting and sound, 3. planning and management of festivals and 4. consulting for the design of performance venues.

Staffseoul offers a better production management system and true technical services. Its members sometimes take a break or leaves the company for a while. But in time of need, they collaborate again to use their enthusiasm intensively. This is the secret behind Staffseoul’s capacity to make a better performance production system. Moreover, the company shares its documents online, so that everyone could use them. Through such information sharing, Staffseoul seeks ways to develop together.